대마초의 THC가 고인슐린증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 발표

저자정보: (터키) Zeynep Gizem Todurga Seven, Çağla Köse,  Zeynep Mine Coşkun, Selim Gökdemir, Ahmet Gökhan Akkan, Sema Bolkent, Sibel Özyazgan

논문개요: 과당으로 유발시킨 고인슐린증으로 인한 혈관 반응이 대마초 카나비노이드의 delta-9-tetrahydrocannabinol (THC) 성분으로 개선됨

연구후원: 정보 없음

Zeynep Gizem Todurga Seven, Çağla Köse, Zeynep Mine Coşkun, Selim Gökdemir, Ahmet Gökhan Akkan, Sema Bolkent, Sibel Özyazgan. Vascular responses disrupted by fructose-induced hyperinsulinemia improved with delta-9-tetrahydrocannabinol. Int J Med Biochem . 2021; 4(1): 50-55 | DOI: 10.14744/ijmb.2020.83703

갑자기 체중이 늘거나, 단것이 너무 끌리거나, 몸이 무거워진 느낌이 드는 등 피로감이 심해진다면 당뇨의 초기 증상인 고인슐린증(hyperinsulinemia)을 의심해볼 수 있다. 고인슐린증은 체내 인슐린 저항으로 췌장에서 인슐린이 과다하게 분비되는 증상을 말하는데, 처음에는 쉽게 인지하기 어려우나, 당뇨로 인한 합병증이 오기 시작하면 인지할 수 있다.

터키의 Istanbul 대학, Demiroglu Bilim 대학, Bezmialem Vakif 대학, 및 Haliç 대학 공동으로 진행한 연구에서 대마초의 delta-9-tetrahydrocannabinol(THC) 성분을 포함한 사료와 포함하지 않은 사료를 고인슐린증 쥐들과 비교군 쥐들에게 4주간 투여한 후 실험 결과를 정리하여 International Journal of Medical Biochemistry 에 발표하였다.

연구진은 대마초 카나비노이드 성분 중  delta-9-tetrahydrocannabinol(THC)의 꾸준한 섭취가 다이어트에 효과가 있음을 보여주었다.

고인슐린증을 유도한 쥐들과 비교하여 대마초의 THC를 꾸준히 섭취한 쥐들은 THC를 섭취하지 않은 정상적인 쥐들과 동일한 혈중 인슐린 수준을 유지하였다.

대한민국의 성균관대학교와 삼성생명과학연구소가 대마초 추출물이 다이어트에 효과가 있다는 임상실험결과에 이어 포도당 대사의 명확한 호전을 보여준 이번 인슐린 지표 확인 임상실험결과는 대마초가 당뇨병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또 하나의 증거이다.

참고글: [한국과학기술원] 대마초의 CBD와 THC가 SARS-CoV-2 바이러스를 무력화한다

댓글 남기기